한국어
조회 수 2867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출처 : 공미니 (http://www.gongmini.com)


1.jpg

1. 라이버 린테우스 

 

로마 공화정이 생기기 전에 존재했던 고대 이태리 국가들 중 하나인

에트루리아의 문자로 쓰여진 가장 오래된 문서로써 이집트에서 미라와 함께 묻혀진 채로 발견되었는데

에트루리아어에 관한 정보가 거의 없어 아직까지 해독한 사람이 없다고 한다.

달력의 일종이라는 설이 있다.

 

2.jpg

3.jpg

2. 로혼치 사본 

 

헝가리에서 발견된 448 페이지짜리 장서로써 정확한 근원이 밝혀지지 않은 책이다.

사용된 글자의 수는 일반적으로 알려진 알파벳보다 무려 10배가량 많으며, 거의 사용되지 않는 글자도 있다.

기독교, 이슬람교, 이교도가 같이 공존하는 세상을 다룬 내용이라는 주장이 있다.

 

4.jpg

 

5.jpg

3. 롱고롱고 문자 

 

한때 칠레의 이스터섬의 원주민들이 썼던 것으로 추정되는 롱고롱고 문자.

유럽인들이 쓰는 문자를 모방해 만든 것이라는 말이 있다.

문자를 읽을 수 있는 지도층과 귀족들이 노예사냥으로 끌려간 이후 더 이상 쓰이지 않게 되었고

현재는 관련된 정보가 많이 남아있지 않다. 

 

6.jpg

 

7.jpg

4. 보이니치 필사본 

 

세상에서 가장 미스테리한 책 중 하나인 보이니치 필사본은 15세기에 만든 것으로 추정되며

전혀 알려지지 않은 문자와 언어로 쓰인 것이 특징이다.

아직까지 해독에 성공한 사람이 없으며, 단지 삽화를 통해

그 내용을 약초학 ,천문학 , 우주학, 연금술이라고 추측할 뿐이다.

한편으로는 정교하게 만들어진 가짜, 즉 아무 의미없는 문자들의 배열이라는 말도 있다.

최근에 이 필사본의 정체는 건강에 관한 꿀팁을 기록해놓은 거라고 하며 해석이 되었다고 하지만 확실한 것은 아니다.

 

8.jpg

 

9.jpg

5. 인더스 (하라파) 문자 

 

인더스 문명에서 장기간 사용된 문자로, 하라파에서 발굴된 인장이나 토기 위의 각명에서 많이 찾아볼 수 있으며

현재까지 총 396종이 발견되었다.

최근 롱고롱고 문자와의 관련성을 두고 많은 논란이 되고 있는데

학자들의 주장에 따르면 인더스 문자와 롱고롱고 문자가 매우 유사하다는 것이다.

실제로 현재까지 발견된 396종의 문자중 100개가 롱고롱고 문자와 놀랄만큼 비슷하다고 한다.

시간상으로는 3500년, 거리로는 지구 반대편에 있는 서로 다른 두 지역에서

어떻게 이처럼 비슷한 문자를 쓸 수 있었는지는 미스테리.

 

10.jpg

 

11.jpg

6. 거란 문자 

 

한문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거란 문자.

불교덕후 국가답게 요나라 황제 2명이 불교 서적을 기록하기 위해 만든 문자로써 한자를 모방하여 만듦.

위에 사진에 나와있는 문자들은 한자가 아니라 거란 문자로써 한글로 비유하자면 뷄떾꽶쒴 이라고 쓰였다고 보면 된다. 

크게 소자와 대자로 나뉘는데, 소자의 경우 절반이상 읽는 법이 확인되고 있지만

대자는 관련 자료가 너무 부족한 탓에 아직까지 해독된 문자가 발견된 1600자 중 1 88자밖에 되지 않는다고 한다.

 

거란문자가 왜 해독방법이 없냐고 한다면

징키즈칸의 애비인 예수게이(진짜 이런 이름임 ㄹㅇ루)를 죽인 부족이 거란족 분파였기 때문에 복수 차원에서

중국으로 남하할 때 거란 문명 전부를 불태우고 거란 민족의 씨를 말려버렸기 때문이다.

 

최근 몽골에서 발견된 거란 비석의 비문이 글자 해독의 실마리를 조금이나마 제시해 줄 것으로 보였지만

로제타 스톤만큼의 위력은 없는지라 여전히 난관에 빠져있는 상태.

만약 이 문자들이 연구가 되면 불교학의 발전에 엄청난 공헌을 할 거라고 사료됨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22287 썰/실화 화순 서라아파트 살인사건 3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2163
22286 사건/사고 세 아이 태우고 역주행 5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2311
22285 기타 부모의 통제가 불가능한 12세 소녀 4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2758
22284 공포/혐오 안전장비 없이 하는... 7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3550
22283 공포/혐오 대륙의 부부 클라스 9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4847
22282 공포/혐오 아이에게 보여줄수 없는 그림책 모음 6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3401
22281 사건/사고 화순 서라아파트 살인사건 6 title: 산타모자곰썰탑 2381
22280 사건/사고 남편의 주머니에 있는 콘돔을 발견하고 살해해버린 아내 8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3230
» 미스테리 수많은 연구가 이뤄졌지만 여전히 해독이 안되는 문자 3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2867
22278 공포/혐오 지옥 같은 행성 3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2854
22277 공포/혐오 다리 가죽이 찢어진 남자 16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3694
22276 공포/혐오 12주된 아이 10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3228
22275 썰/실화 광복 후 컬러로 보관된 한국모습 7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2936
22274 공포/혐오 차에 칼 싣고 다니는 남자 13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4128
22273 공포/혐오 애완곤충 말벌을 키우는 일본남 7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3348
22272 공포/혐오 타투 부작용 2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3214
22271 공포/혐오 코와 이마가 하나씩 더있는 기형 소 3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2810
22270 사건/사고 난데없이 나타나서 총쏘고가는 놈 10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3325
22269 공포/혐오 아이스 스톰 5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3159
22268 공포/혐오 구더기액젓 6 title: 관리자전용공미니 286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0 31 32 33 34 35 36 37 38 39 ... 1149 Next
/ 1149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