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어
공포/혐오
2017.02.17 03:17

피로 가득찬 미스터리한 구덩이

조회 수 1847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출처 : 공미니 (http://www.gongmini.com)


축구 게임, 풋볼매니저 - 에펨코리아

에펨코리아 - 유머, 축구, 게임, 풋볼매니저 통합 커뮤니티



회원 가입 비번 찾기 인증 메일 재발송
2015.05.19 19:15

[펌] 피로 가득찬 미스터리한 구덩이

조회 수 5586 추천 수 11 댓글 10

1334280500732.jpg [펌] 피로 가득찬 미스터리한 구덩이

 
 
2003년 인도의 경찰관들이 이웃마을에서 접수된 여러 건의 실종 신고를 조사하기 위하여
 깊은 정글로 들어갔다.
그들이 찾아낸 것은 “침묵의 탑” 혹은 “다흐마” 라고 불리는 것이었다.
 조로아스터교 신도들은 이 개방된 장소를 시체를 처리하는 곳으로 사용한다.
 이런 장소는 인도에서 드문데다가 뭔가 기묘한 점이 있었다.
 

 
1. 사진에 찍힌 어느 시신도 신원을 확인할 수 없었다.
“다흐마”에서 시체들을 발견하고 충격을 받았던 주변 마을의 주민들도 시체의 신원을 확인 할 수 없었다.
 게다가 이 시체들은 실종된 주민들의 생김새와도 일치하지 않았다.
 

 
2. 파리와 구더기 외에는 다른 동물들이 없었다.
조로아스터교 신도들은 시체들을 처리할 때 독수리와 같은 새들이 시체를 파먹도록 하는데,
이를 통해 다시 지구로 돌아올 수 있다는 믿음에서이다.
경찰관들은 이 시체들에서 그 어떤 동물의 흔적도 찾을 수 없었다.
 

 
3. 시체들이 몇 구나 있었는지 공식적인 집계가 없다.
이 장소에 대해서는 수색이 미흡하게 이루어졌으며 그래서 위의 사진 한 장만이 남아있다.
 경찰관들이 이 장소를 기피했던 이유는 끔찍한 광경 이외에도 아래와 같은 이유들이 있다.
 

 
4. 사진 가운데에 위치한 깊은 구덩이에는 몇 피트나 되는 피와 고름들이 차 있었는데,
 구덩이 주변에 보이는 시체들에서 나왔다고 하기에는 너무나도 많은 양이었다.
이곳의 악취는 숨을 쉴 수 없을 정도로 지독해서 “다흐마”로 향하던 경찰관들은 헛구역질을 했다.
 
 탐험은 한 마을 주민이 우연히 작은 뼈를 구덩이로 차 넣으면서 끝이 나버렸다.
그 뼈는 응고되어 있던 피고름의 표면을 관통하면서 가스와 함께 부패한 피가
구덩이에서 분출하여 구덩이 안을 들여다 보고 있던 사람들의 얼굴에 튀고 말았던 것이다.
 

피가 뭍은 사람들은 긴급히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전염을 우려해 따로 격리되었다.
그들은 고열로 인해 의식이 혼미했으며, “아흐리만(조로아스터 교의 악의 화신)의 피에 오염되었다”라는
소리를 뱉어냈다.
 
 놀라운 사실은 이들이 조로아스터교에 대해서 전혀 모르던 사람들이었으며,
처음 “다흐마”를 발견 했을때도 그것이 무슨 장소인지도 몰랐다는 것이다.
이런 혼수상태는 광기로 변하여 진정제를 투입 할때까지 병원의 직원들을 공격하였으며,
결국 이 환자들은 사망하고 말았다.

경찰관들이 방호복을 입고 다음날 다시 “다흐마”로 찾아갔지만 모든 것이 텅 비어 있었다.
 시체들은 놀랍게도 모두 사라져 있었으며,
피로 가득 차 있었던 구덩이도 말라 있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조회 수
» 공포/혐오 피로 가득찬 미스터리한 구덩이 2 title: 공미니공미니 1847
18760 공포/혐오 저스틴비버 얼굴로 성형한 남자 3 title: 공미니공미니 1513
18759 영상 일본쓰나미 당시, 자동차에 갇힌 시점의 블랙박스영상 3 title: 공미니공미니 1591
18758 만화/웹툰 눝하세요? 2 title: 공미니공미니 1323
18757 일본의기묘한 기묘한 이야기 - 장례식 title: 공미니공미니 1085
18756 일본의기묘한 호러단편 - 일곱개의 방 1 title: 공미니공미니 906
18755 만화/웹툰 공포만화 2 title: 공미니공미니 1197
18754 만화/웹툰 성폭행 1 title: 공미니공미니 2038
18753 썰/실화 위안부 할머니들을 겨냥한 키보드살인마들 8 title: 공미니공미니 1002
18752 썰/실화 미친 살인자의 셀카놀이 2 title: 공미니공미니 1966
18751 공포/혐오 Book of the Dead 3 title: 공미니공미니 1318
18750 공포/혐오 종양에 걸린 여자 title: 공미니공미니 1399
18749 기타 사이코패스의 정의 title: 공미니공미니 1166
18748 공포/혐오 3개의 가슴을 가진여자 title: 공미니공미니 1540
18747 공포/혐오 마두라족에 걸린 누군가의 발 1 title: 공미니공미니 1799
18746 공포/혐오 호주의 흔한 건설현장 7 title: 공미니공미니 2123
18745 사건/사고 남자라서 죽여버렸다 title: 공미니공미니 1718
18744 공포/혐오 가장 잔인한 영화 BEST 10 2 title: 공미니공미니 1288
18743 썰/실화 그것이 알고싶다 - 아이들을 데려간 여자 1 title: 공미니공미니 1156
18742 썰/실화 대륙의 수술 6 title: 공미니공미니 164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63 164 165 166 167 168 169 170 171 172 ... 1106 Next
/ 110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